정부가 이후 관리처분계획 인가를 받은 재건축·재개발 단지에 대한 분양가상한제 적용을 6개월 유예하기로 했지만, 불만을 잠재우긴 역부족이라는 평가다. 김구철 미래도시시민연대 조합경영지원단장은 “정부가 하라는 대로바카라투깡 다하고도 수모를 당한다는 불만이 나온다”며 “앞으로는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가 규제와 분양가상한제 사이에서 어느 쪽을 택하느냐에 따라 조합들도 연대를 달리할 것”이라고 했다. 최근에는 일반분양분을 임대사업자에게 ‘통매각’하려는 재건축·재개발조합과 이를 막으려는 정부의 갈등이 극으로 치닫고 있다.